뉴스룸 > 전체

“옥탑방이라도 나답게 살자”…직방, 새 광고모델 김진경 정혁 발탁

직방은 슬로건에 맞춰 자유로움이 묻어나면서도 개성 강한 모델 김진경과 정혁을 새 모델로 발탁했다. 두 사람 모두 모델이면서 웹드라마와 예능 등으로 활동 영역을 넓혀 여러 방면에서 매력을 뽐내고 있다.

<이미지 출처: 직방>

타인의 시선보다 ‘나 다움’을 중요시하는 밀레니얼 세대의 집 구하기를 돕기 위해 직방이 나섰다.

부동산정보 서비스 직방이 2030 밀레니얼 세대의 특성을 녹인 새 캠페인 CF를 공개했다. ‘어디에 살든 나답게 살자’를 슬로건으로 내세운 직방은 누구나 생각하는 좋은 집이 아닌, 시끄러운 번화가나 옥탑방이더라도 그 속에서 만족을 찾는 밀레니얼 세대의 특징을 담아냈다.

직방은 슬로건에 맞춰 자유로움이 묻어나면서도 개성 강한 모델 김진경과 정혁을 새 모델로 발탁했다. 두 사람 모두 모델이면서 웹드라마와 예능 등으로 활동 영역을 넓혀 여러 방면에서 매력을 뽐내고 있다.

톱 모델이자 방송인으로 활동 중인 김진경은 2012년 방송프로그램 ‘도전 수퍼모델 코리아3’ 준우승을 통해 이름을 알렸다. 이후 ‘정글의 법칙’, ‘우리 결혼했어요’ 등 예능과 뷰티 프로그램에 출연했으며 최근에는 웹드라마를 통해 연기자로 활동하고 있다.

모델이자 방송인인 정혁은 개성 강한 비주얼로 눈길을 모으는 수퍼 루키다. ‘나 혼자 산다’, ‘인간이 왜 그래’ 등 예능을 통해 얼굴을 알렸으며, 1월부터 방송 예정인 신규 예능 ‘밝히는 연애코치’에 고정 패널로 출연 예정이다.

두 모델은 자신만의 독보적인 이미지와 색을 지니고 있다 보니 이번 직방의 캠페인 메시지를 전달하는데 최적의 모델로 꼽힐 수 있었다.

직방은 브랜드 매거진 ‘디렉토리’도 발간했다. 디렉토리는 우리 삶 다양한 곳에 존재하는 평범한 사람들의 보금자리에 대한 스토리를 엮은 매거진이다.

1-2인 가구의 라이프스타일을 주거 관점에서 기록하며, 원룸과 오피스텔, 빌라, 소형 아파트 등 다양한 형태의 집에 담긴 이야기를 풀어내는 것에 주안점을 뒀다.

디렉토리는 웹사이트(directorymagazine.kr)를 통해 볼 수 있으며 이달 말 오프라인 잡지로도 발간될 예정이다. 창간호 주제는 ‘보증금’으로 보증금과 관련된 다양한 에피소드를 수집했다. 지역별 보증금과 월세 평균 등 빅데이터를 활용한 정보도 제공하며, ‘작은 집을 위한 쇼핑 리스트’ 등 재미있는 콘텐츠도 담았다.

이 잡지는 교보문고와 영풍문고, 반디앤루니스 등 시중 서점에서 구매할 수 있다.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