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룸 > 전체

‘지붕 위의 막걸리’, 막걸리에 빠진 긍정막걸리여신 이혜영

채널A에서 방송 중인 막걸리 버라이어티 예능 ‘지붕 위의 막걸리’에서 이혜영은 하루 만에 바뀌어버린 막걸리를 맛보며 이번에도 막걸리에 대한 무한한 애정을 표출했다.

<이미지 출처 지붕 위의 막걸리 캡처>

채널A에서 방송 중인 막걸리 버라이어티 예능 ‘지붕 위의 막걸리’에서 이혜영은 하루 만에 바뀌어버린 막걸리를 맛보며 이번에도 막걸리에 대한 무한한 애정을 표출했다.

12월 5일에 방송된 ‘지붕 위의 막걸리’ 5화에서는 밤 막걸리를 만들었지만 기대와는 다른 맛으로 저녁 식사를 망치게 되자 이혜영을 포함한 전 출연진들은 “먹을 수 없을 정도다”, “조금 쓰다”라고 말하며 각자 내렸으나. 다음 날 바뀐 맛으로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혜영은 ‘지붕 위의 막걸리’에 프로그램 내 맏언니로서 긍정에너지 표출은 물론 인간미 넘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으며 그녀 특유의 예능감과 친근함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 시키고 있다. 지난주 방송에서는 막걸리를 응용하여 캔버스에 하나의 작품을 완성하며 예술로 승화하는 모습을 보여 아티스트로서의 감성을 더욱 부각 시키기도 했다.

매주 수요일 밤 11시 채널A에서 방송되는 ‘지붕 위의 막걸리’는 이혜영을 비롯해 연예인 손태영, 김조한, 이종혁, 소녀시대 유리 등이 자연 속에서 모여 자신들만의 막걸리를 빚으며 생활하는 순도 100% 양조 예능 프로그램으로, 아름다운 자연과 색다른 오감을 자극하는 ‘힐링 프로그램’으로 새롭게 거듭나고 있다.

Scroll To Top